터널 내 차선 변경 금지 > 자유제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터널 내 차선 변경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개구장이 조회 | 2,408 댓글 | 16-03-30 16:30

본문

안녕하십니까?
올해로 20년째 운전을 하고 있는 직장인으로
집에서 사무실로 출퇴근하는 길에 매일 지나게 되는 터널도 있고
주말에 동해나 지방으로 가게 되면 수많은 터널들을 지나게 되는데
그때마다 터널내 실선 구간에서 불법으로 차선을 변경하는 차들이 많은 것 같아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이 필요할 것 같아 제안을 드립니다.

1. 일단 터널 내 실선 구간에서는 차선 변경이 금지되므로
    위반시에는 법칙금이나 과태료 및 이에 대한 벌점이 추가되어야 한다고 생각됩니다.
2. 따라서, 위반 차량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기 위해
    요즘 대부분의 빌딩에서 사용하고 있는 자동주차시스템이나
    신호위반/과속 단속시스템 또는 CCTV 등을 터널 입출구에 설치를 하여
    터널 내 진입시 차선과 터널 진출 시 차선이 다를 경우 단속을 하였으면 합니다.
    물론, 위 시스템들의 촬영으로 과속으로 달리는 차량의 단속이 가능한지는 모르겠지만
    터널 내 사고는 다른 사고보다도 훨씬 위험하고 차량 통행에 막대한 지장을 주므로
    시급한 단속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3. 일단은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장비와 인력 등
    초기 비용이 많이 투입이 될 수도 있는 관계로
    모든 터널에 도입이 어려울 경우 터널 길이가 긴 곳과
    평소에 터널 사고가 많이 나는 지역을 우선으로 설치를 했으면 합니다.
    그리고, 기존 터널 말고 새로이 건설하는 터널에는 길이 제한을 두어
    500m 이상은 권고 설치, 1,000m 이상은 강제 설치 등 필요할 경우
    도로교통법 등으로 규제를 하였으면 합니다.

이상으로 터널 내 차선 변경과 관련한 제안을 드리며
운전자분들의 안전 운전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상상대로 도로옴브즈맨

    도로정책제안을
    영상으로 보여줍니다.

    view >
  • 상상대로 이용안내

    도로정책제안 이용
    가이드를 안내해드립니다.

    view >
푸터로고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국토연구원 ㅣ 사업자등록번호 : 138-82-00558 ㅣ 주소 : (30147) 세종특별자치시 국책연구원로 5 (반곡동)ㅣ 오류신고문의 : 044-960-0383

COPYRIGHT@2015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ll Right Reserved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본 웹사이트에서 보낸 것으로 오해하도록 작성한 이메일 발송 시에도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